자유게시판

            질문 / 답변

            가족나눔터

            사진첩

            주일학교

            중고등부

            청년회

 

 

 

 

질문 / 답변

HOME > 게시판 > 질문/답변

 

 

 

 

 
2012-01-21 05:54:15 조회 : 3349         
   목사님의 답변에 감사하며 이름 : 황 동억(IP:98.151.155.66)   

목사님의 명쾌한 답변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한데 목사님의 답변중에 예수님이 곧 성전이니 따라서 더 이상 성전을 다시세울것인가 하는것은 애초에 의미가 없다고 하셨는데.....

성경에 보면 예수님께서 예루살렘 성전에서 말씀하시기를 이 성전을 다시헐라 내가 삼일만에 완성 하리라 하신 말씀이 생각나는데 이말씀은 십자가를 의미하시는 것인데 십자가에서 옛성전인 예수가 헐리고 새성전으로(성령으로 부활) 다시 짖겠단 말씀이 아니온지......

목사님께서의 답변이 십자가가 의미없다는 말씀은 아닐것이고 제가 아둔하여 이해가 잘 가지안습니다 다시한번 설명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죄송합니다  

 

 이근호 12-01-21 08:40 
성전은 애초부터 하나님과 자기 백성의 만남을 위하여 인간쪽에서 제안한 것입니다.(다윗의 제안) 거기에 대해서 하나님께서는 인간의 제안을 받아들이면서도 인간의 아이디어조차 죄에서 나왔음을 밝히는 계기로 삼으시는 겁니다. 하나님께서 인간을 위하여 친히 성전을 세워주겠다고 다윗에게 언급하셨는데 그것은 바로 '다윗의 가문'입니다. 이것은 건물이 아닙니다. 따라서 이 말씀 앞에서 인간들은, '하나님과 인간의 만남 장소'에 대해서 인식 자체가 바뀔 필요가 있다는 것을 감안해야 합니다. 즉 "나는 하나님을 어디에서 만나지?"가 아니라 "왜 나는 하나님과 만나겠다는 의식 자체가 하나님 앞에서 죄가 되고 악한 생각이 되지?"라는 식으로 인식이 바뀌어져야 합니다. 여기에 대해서 신약에 오게 되면, 하나님과 인간의 만남 장소가 건물이 아니라 '죽음'입니다. 그것이 바로 십자가 죽음입니다. 죽음에서 하나님과 인간이 만난다는 것은 곧 인간은 도저히 만날 수 없는 하나님을 심판과 저주 사건을 통해서 비로소 처음 대하게 된다는 말입니다. 이 십자가 죽음에 성령으로 동참한 자만 제대로 하나님과 만남이 성사된 사람입니다. 축약에서 말씀드린다면, 성전이란 '십자가 사건의 반복'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것은 사흘만에 부활된 그 분의 능력입니다.
    ◁ 이전글 다음글 ▷  

 

주소 : 대구광역시 동구 팔공로91길 10-11 신동아빌라 1동 201호    
전화 : 053)986-0172, 010-3511-0172 이메일 : knowcross@hanmail.net
copyright ⓒ 우리교회 All rights reserved